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충북 문화유산 디지털 아카이브

우리의 기억이 100년 뒤 문화유산이 됩니다.

Digital Archives of Chungbuk Cultural Heritage

문화유산 검색
국가표준 도량형 유물
국가지정 > 국가등록문화유산 국가표준 도량형 유물
문화유산 검색
한자명 國家標準 度量衡 遺物
영문명 National Standard Measuring Instruments
지정일/등록일 2006-12-04
관할시군 음성군
이칭/별칭 국등 320

문화재 설명정보

도량형은 사물을 계량하고, 물건을 비교·교환할 때 기준이 되는 것으로, 길이를 재는 도(度,) 부피를 측정하는 량(量,) 무게를 다는 형(衡)은 공동생활에서 물물교환이나 거래 시 널리 사용해 온 방식이다.
이러한 도량형기는 인간만이 사용하는 문명사회의 이기(利器)로, 그 역사는 인류 출현과 함께 하였을 정도로 매우 오래되었다. 오늘날처럼 정형화된 도량형기가 나오기 이전에 인류는 키나 팔, 손과 발 등 신체의 일부를 이용하여 길이를 재고, 양을 측정하는 방법으로 사용해 왔다. 우리말의 한뼘·한발·한길·한줌·한웅큼·한아름 등이 바로 그러한 예다.
현재 국가기술표준원내에 있는 계량박물관은 1905년 ‘법률 제1호’인 ‘도량형법’의 시행 증거물들로 우리나라 도량형 제도의 근대 변천사를 한눈에 알아 볼 수 있는 ‘근대도량형기’를 포함하여 이 도량형기를 검사하거나 단속에 사용하던 ‘국가표준 도량형기’들을 전시하고 있다.
유물은 1902년(고종 39)에 설치되어 도량형 업무를 소관하였던 평식원(平式院)에서 사용했던 것과 일제강점기에 사용하던 유물을 민간으로부터 기증받은 것들이다. 계량박물관 내 전시된 549점의 유물들은 희소성과 사료적 가치가 높아 ‘국가표준 도량형 유물’로 일괄 지정되었다.
유물 중에는 조선 시대에 우시장 등에서 가축을 사고 팔 때 사용하였던 ‘소머리 가지자’가 있다. 당시에는 무게를 측정할 수 있는 저울이 없어 소머리 가지자로 소, 말, 돼지 등 가축의 머리를 측정하여 가격을 정하였다.
또한 80연대까지 사용되었던 대(帶)저울도 여러 종류 전시되어 있다. 대저울은 저울대에 눈금을 매기고 물체의 무게에 따라 추를 움직여 평형을 이루었을 때 무게를 알아내는 저울이다. 약재나 금·은 등의 가벼운 무게부터 곡물·야채 등과 같은 생활용품, 쌀가마·보리가마·돼지 등 무거운 물건까지 측정하는데 널리 사용되었다.
우리나라가 전통적으로 사용해왔던 도량형기는 1964년 미터법의 도입과 전자저울의 등장으로 사라지고, ‘도량형’이란 표현도 ‘계량’으로 바뀌었다. 그러나 오늘날 발전된 계량기를 비롯한 첨단 측정기기의 등장도 오랜 전통과 역사를 가진 도량형기와 제도가 있었기에 가능할 수 있었고 산업표준화로 그 맥을 이어가고 있다.
국가표준 도량형 유물을 통해 우리의 계량문화 근대사에서 생활과 함께 한 역사적 가치는 물론, 과거로부터 현대까지 기술발전의 이해와 근대사를 읽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
The Korean Metrology Museum located within the Korean Agency for Technology and Standards (KATS) in Eumseong, Chungcheongbuk-do displays 549 relics including early-modern measuring instruments that represent the history of change in the system of weights and measures in Korea, national standard measuring instruments that were used in the inspection and regulation of the measuring instruments, and related documents.
These valuable relics will help visitors understand how measuring instruments developed in the early modern history of the country.
忠清北道陰城郡の国家技術標準院内に位置する計量博物館には、韓国の近代度量衡制度の変遷が一望できる「近代度量衡器」をはじめ、この度量衡器の検査や取締に使われていた「国家標準度量衡器」や関連文書など、合計549点の文化遺産が展示されている。
計量博物館に展示されている国家標準度量衡遺物は、韓国の近代計量文化の中で私たちの生活に寄り添ってきた歴史的遺物としての価値はもちろん、過去から現代に至るまでの技術の発展と近代史への理解を深めるきっかけとなるだろう。

문화유산 상세정보

제 0320 호
국등 320
등록문화재 > 기타 > 동산
과학기술 > 장비
근현대
음성군
2006-12-04
-
기술 발전 또는 예술적 사조 등 그 시대를 반영하거나 이해하는 데에 중요한 가치를 지니고 있는 것
-
금속/유리/목재
동산
-
-
236건 549점
-
대표 소재지 공개
27737충청북도 음성군 맹동면 이수로 93
충청북도 음성군 맹동면 두성리 1038
대표 보관장소 공개
27737충청북도 음성군 맹동면 이수로 93(국가기술표준원 계량박물관)/(두성리)
충청북도 음성군 맹동면 두성리 1038

소유 관리 점유 정보

참고 문헌